시조의 이해

  Total : 7, 1 / 1 pages  

이 름    남계 박종순
제 목    시조의 간단한 정의
시조는 우리 민족의 고아한 시가형식중의 하나이다. 삼국시대 신라의 향가와 백제의 정읍사 고구려의
황조가 고려의 장가(長歌: 청산별곡, 어부가)에 이어
고려말엽부터 발달한 우리 나라 고유의
정형시이다. 고려 인종때 문신 정서가 내시랑(內侍郞)
으로서 간신들에 몰려 고향 동래로 귀양 갔는데 곧 소
명(召命)하마 하시던 왕이 오래도록 부르지 않아 연군
(戀君)의 뜻으로 지은 정과정곡인 삼진작, 곧 만대엽 ·
중대엽 · 삭대엽이 전해오다가 만대엽은 이조 초기에 실
전되고 중대엽은 영조 이전에 또한 실전되었다. 다만
삭대엽은 초삭 · 2삭 및 중 · 평 · 두거외 삼삭대엽이 전
해오면서 발전하여 잦은노래로 농 · 락 · 편 등이 드는
곡이 파생하는데 우락시조 계락시조가 들어 있다.
시조 이전의 모든 시형(詩型)은 시조의 발생을 위한 준비이고,
시조 이래의 시형들은 시조에서 분파한 형식이라 할 만하다.
민족생리에서 우러나오지 않은 시형들은 일시적으로
각광을 받았다 하더라도 곧 도태되게 마련이었다.
그러나 시조만은 700∼800년을 두고 민족의 얼과
정서를 담아 줄기차게 오늘에 이른 유일의 민족문학이다






이    름 내    용 비밀번호
     
 

  윗   글   시조의 내용 남계박종순  



Copyright 1999-2018 Zeroboard / skin by ZERO